[에이블뉴스] 코로나19 발생 1년, ‘감각장애인 문제’ 정부 점검 있어야 > 뉴스

본문 바로가기

정보제공
커뮤니티

사랑나눔

상담/후원 및 지원봉사

02) 2064.0896

국민은행459601-01-471714

정보제공

[에이블뉴스] 코로나19 발생 1년, ‘감각장애인 문제’ 정부 점검 있어야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누리CIL
댓글 0건 조회 80회 작성일 21-01-22 11:58

본문

코로나19 발생 1년, ‘감각장애인 문제’ 정부 점검 있어야

[성명] 장애의 벽을 허무는 사람들(1월 21일)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1-01-21 14:20:19

어제(20일)는 코로나19와 관련하여 최초 확진자가 발생한지 1년이 되는날이다. 정부는 확진자 발생 1년을 맞아 정례브리핑을 통하여 OECD(경제협력개발기구) 국가에 비하여 확진자나 사망자가 적은 편이라는 평가를 했다.

이는 정부가 대규모 검사나 신속한 역학조사, 빠른 접촉자 격리 및 치료등의 조치를 취한 것 때문이다. 또한 드라이브스루(Drive-through) 방식의 이동형 선별검사소, 전자출입명부, 생활치료터 운영 등 한국만의 방식을 적절하게 사용한 것도 있다.

코로나19와 관련하여 의료인들은 물론 정부도 많은 노력을 했다. 개인방역을 지킨 국민들도 마찬가지이다. 그 덕분에 그 동안 확진자나 사망자의 수가 많지 않았고, 진행되는 3차 유행에서도 다른 나라에 비하여 나은 편이다.

하지만 아쉬운 부분도 있다. 확진자나 사망자가 적다고 문제가 없는 것이 아니다. 그럼에도 정부가 지난 1년을 평가하면서 이러한 문제점은 별로 언급하지 않았다.

코로나19는 예고 없이 닥친 재난이다. 그럼에도 감염병 등을 예방할 수있는 사회구조적 장치들이 있었더라면 막을 수 있는 부분이 많았다. 특히 장애인의 입장에서 그러한 면을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

그렇지 못했다는 것은 통계에서도 알 수 있다. 서울신문(2021.1.12.)의 보도에 의하면, 장애인의 코로나19 감염은 전체의 감염자의 4%인데 사망자가 21%가 된다. 등록 장애인이 인구의 5.1%(2019)에 비추어보았을 때매우 높은 수치이다.

문제는 이 가운데 감각장애인(시각장애인, 청각장애인)이다. 감각장애인의 경우 코로나19 감염자가 전체 장애인 감염자의 25%, 사망자 36%로다른 장애인들에 비하여 높다.

감각장애인들은 보행 등에 어려움을 겪기도 한다. 하지만 이들이 공통적으로 겪는 것은 정보는 얻거나 소통을 하는데 어려움이다.

코로나19에도 마찬가지였다. 정부의 코로나19브리핑, 방역사항, 방역물품구입 등 기본적인 것에서, 의료기관 이용은 물론 의심 증상 상담, 검사,치료 등에 이르기까지 이들에게 겹겹이 벽이었다. 최근에는 마스크 의무착용으로 인한 단절, 코로나19 우울증 상담도 받지 못하여 소외되고 있다.

다시 말하여, 장애인에 대한 정보접근 이나 소통지원 등이 잘 지원되었더라면 큰 어려움 없이 넘어갈 수 있는 것들이다. 하지만 그렇지 못하여코로나19에서 고립되고, 감염되고, 사망자까지 생긴 것이다.

코로나19가 잦아들면 정부가 경과에 대한 평가를 다시 할 것이다. 그때에는 장애인들의 문제도 평가를 해야 한다. 그러한 과정에 있어야 앞으로의 과오를 줄일 수 있기 때문이다.

이것이 장애인 접근 정책에 있어서의 정부에 주문하는 코로나19 최초 확진자 발생 1년의 교훈이다.

2021년 1월 21일
장애의 벽을 허무는 사람들

*에이블뉴스는 각 단체 및 기관에서 발표하는 성명과 논평, 기자회견문, 의견서 등을 원문으로 제공하고 있습니다. 게재를 원하시는 곳은 에이블뉴스에 성명, 논평 등의 원문을 이메일(ablenews@ablenews.co.kr)로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에이블뉴스 에이블뉴스블로그 (ablenews@ablenews.co.kr) 


단체명: 누리장애인자립생활센터 고유번호: 109-82-67755 대표: 진형식 이메일: nuri.2009@hanmail.net
주소: 서울특별시 강서구 방화동로 126, 삼정코아상가 B01호, 204-4호, 204-2호 누리장애인자립생활센터
전화: 02-2064-0896 팩스: 02-2665-0897

Copyright(c) 2020 누리장애인자립생활센터 All right reserved.